무슨 일이든 열정적으로

최일도 칼럼 2020. 7. 24. 18:45 Posted by 기독문화선교회

최일도목사(다일공동체대표, 기독문화선교회이사장)


꿈을 꾸는 사람의 특징이 있습니다. 이뤄야할 꿈이 있고 그것이 사명인줄 알고 사는 사람은 하루하루의 삶 속에 눈에 보이는 열정이 있습니다. 무슨 일을 해도 대강대충 마지못해 하지 않고 눈빛을 반짝이며 열심히 해냅니다. 


제가 가장 좋아하는 단어중 하나가 바로 이 열정입니다. 무슨 일을 열정적으로 하는 사람을 보면 왜 그렇게 마음이 뿌듯하고 기쁘고 뭐라도 더 도와주고 싶은 마음이 확 솟아납니다. 그런데 열정없이 일하는 사람을 보면 아무리 그 사람이 능력이 있고 일처리를 잘해도 저는 그 열정없이 그저 근무시간을 채우기 위해 일하는 그 사람과는 함께 일하고 싶지가 않습니다. 


아무리 성과가 좋다고해도 열정없이 일하는 사람에게는 일하는 기쁨이 없기 때문입니다. 여러분  이 열정을 가지고 살고 있습니까? 꿈과 열정을 가진 사람들이 가진 공통점이 있습니다. 


그것은 아무리 힘든 상황 속에서도 꿈이 있고 열정이 살아있는 사람은 웃는다는 것입니다. 기쁨으로 일한다는 말이지요? 열정은 가진 사람은 자신이 해결하기 어려운 문제를 만나면 피하거나 좌절하는 것이 아니라 새로운 도전으로 여기고 자신이 가진 모든 자원을 동원해 어려움을 이겨내기 위해 최선을 다합니다. 그러나  꿈과 열정이 없는 사람은 자신이 해내지 못할 것 같은 과업은 처음부터 시도부터 하지 않으려합니다. 


꿈이 있고 열정적인 사람들은 그런 의미에서 도전하는 사람이고 이런 도전은 그 사람들을 성장하고 성숙한 인격으로 만듭니다. 열정적인 사람들은 정성을 답합니다. 자신이 동원할 수 있는 모든 힘과 에너지를 쏟아 붓는 사람이 바로 열정적인 사람의 특징입니다. 호랑이는 토끼 한 마리를 사냥할 때도 최선을 다한다라는 속담처럼 열정적인 사람은 어떤 상황, 어떤 사람 앞에서도 정성을 다하는 사람입니다. 


작은 일에 쏟아 붓는 정성이 큰 결과의 차이를 만들기 때문입니다. 정성을 다한다는 말은 자신에게 주어진 과업에 완전히 몰입한다는 뜻입니다. 내 앞에 놓여진 일, 내 앞에 만나는 사람, 지금 이 순간에 완전히 집중하여 다른 모든 것을 제쳐두고 집중하여 몰입하는 것이 바로 정성을 다하는 것입니다. 정성을 다하여 열정을 가지고 몰입하는 것은 오랜 숙련을 요하는 귀중한 습관입니다. 밤새 공부를 했어도 집중하고 몰입해서 한시간 공부한 친구보다 학습효과가 더 나지 않는 이유가 바로 집중과 몰입, 


다른 말로는 정성을 기울인 정도의 차이입니다. 정성을 기울이는 훈련을 지금, 여기, 작은 일부터, 할 수 있는 일부터 시작해보세요. 방청소나 아침에 이불을 개는 일, 설거지부터 정성을 다하고 집중하며 깨어서 시도해보시지요. 작은 일부터 몰입하기 시작하면서 어떤 일에든 몰입하며 정성을 다해 일할 힘이 생겨나기 시작할 것입니다. 


그리고 꿈이 있는 사람들의 공통적인 특징이 있는데, 그 꿈으로 인하여 시기와 질투의 대상이 됩니다. 꿈쟁이 요셉이 대표적인 예입니다. 그 꿈 때문에 형제들에게 고난받고 죽을 위험에도 처하고 간신히 살아나 애굽에 팔려갑니다. 만약 그 꿈을 일찍 포기하면 어떻게 될까요? 시기하고 미어하고 죽이려는 사람도 그만큼 줄어들거나 없어지는 거죠. 저만해도 다들 좋아하고 칭찬하는거 아니에요. 저를 까닭없이 미워하고 죽이고 싶어하는 사람이 아직도 있어요. 그 이유는 저는 하나님이 주신 꿈을 포기하지 않았고 열정이 있기 때문입니다.


열정이 생기지 않는다면 오늘 제가 해드린 열정적인 사람들의 특징을 따라하면서 훈련해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어떤 일이든, 작은 일부터 집중해서 몰입해보는 훈련을 시작하는 것입니다. 설렁설렁하던 일들을 정성을 기울여서 해보시고 작은 일이라도 웃으면서 기쁘게 해보시는 훈련을 해보십시오. 


여러분의 삶 속에 정성이 깃들기 시작하면 주위에서 인정과 칭찬은커녕 비난과 박해가 올 수도 있습니다. 그 때 포기하면 끝나지만 그때 자연스럽게 열정이 솟아오르는 경험도 반드시 합니다. 집중하고 몰입하는 기쁨의 경험이 불씨라면 여러분이 기울이는 정성은 불씨를 살리는 바람이 될 것입니다. 


어디서 불어오는지 그 향방을 알 수 있는 바람이 바람이 바람이 불어와 그 불씨가 불꽃이 되게 합니다. 몰입의 기쁨과 정성이 계속 공급되면서 여러분 마음 속에 있는 영롱한 꿈과 열정이 불꽃처럼 활활 타오를 것입니다. 그러면 그 꿈은 현실이 됩니다. 그리고 그 열정이 반드시 여러분의 꿈을 이뤄줄 것입니다. 


지금부터 여기부터, 작은 것부터, 할 수 있는 것부터 나부터 정성과 열정으로 시작해보십시오.

'최일도 칼럼' 카테고리의 다른 글

습관과 싸우지 않고 친구가 되는 길  (0) 2020.08.04
종소리에 일단 멈추어서서  (0) 2020.07.29
무슨 일이든 열정적으로  (0) 2020.07.24
아니, 꿈이 없다구요?  (0) 2020.07.22
생명의 고귀함 깨닫기  (0) 2020.07.15
코로나블루 벗어나기  (0) 2020.07.1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