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중앙교회(정덕균 목사)는 17일 오후 2시 강원도 원주 영랑길에 있는 교회 본당에서 장현서(사진) 장로를 강사로 초청해 간증집회를 연다.

장 장로는 사업에서 재기해 하나님의 은혜로 ‘전도왕’이 된 축복의 비결을 이번 집회에서 간증할 계획이다.


그는 기독문화선교회, 굿뉴스울산(기독신문), 북방선교회, 전북기독신문 등에서 이사장을 맡고 있다.

집회는 기독문화선교회(대표 서정형 전도사)가 주관하고 있다.

유영대 기자 ydyoo@kmib.co.kr